> 오피니언
가장 무서운 맹수
나주토픽  |  bgt013@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02  01:27:4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가장 무서운 맹수

 

지난 21일 국회 본회의에서 헌정사상 15·16번째 방탄국회로 강원랜드 특혜취업 외압 의혹을 받는 염동열 의원과 불법자금 수수 혐의를 받는 홍문종 의원 체포동의안이 표결에서 부결되었다. 이는 대한민국 국민의 혈세를 빨아먹는 일부 잡동사니 국회의원들이 변함없는 망나니 짓거리로 국민을 분노에 차 잠 못 이루게 한 것이다. 하지만 자유한국당은 환호성을 올렸다. 김모 원내대표는 무죄 추정과 불구속 수사의 원칙이 지켜져 동료 의원들께 감사하다라면서 더욱 겸손하게 국민의 무서운 뜻을 잘 받들겠다고 했다. 국민의 피땀 서린 국록과 부정부패로 호의호식하는 일부 국회의원들, 서로에게는 축복을, 벌하는 국민에게는 가혹한 형벌로 채찍을 가하는 것이 바로 대한민국 현실이다. 김 대표는 얼마 전 단식장에서 한 국민으로부터 맞은 뺨은 다수 국민의 분노가 담겨있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또한, 우리 국민 모두가 국회의원들의 잘못된 배신행위를 엄벌로 다스려 다시는 그 자리에 설 수 없도록 해야 한다.

 

생물학적으로 고찰해보면 인간은 존재하는 동물 중 가장 무서운 맹수이자, 유일하게 조직적으로 같은 종족을 사냥하는 맹수라고 한다. 또한 늑대는 같은 종족을 잡아먹지는 않지만, 사람은 자기가 살아남기 위해서 같은 종족인 사람을 통째로 잡아먹는다.’라는 학자의 주장도 당당하게 전언 되고 있다. 이와 같은 각종 인간의 흉악성을 증명하듯 우리나라 곳곳에서도 인간의 만행이 드러나고 있다. 최근 해방 이후 수많은 범죄 가운데 인간의 탈을 쓴 욕망으로 가득 찬 야수들이 국민의 가슴에 총을 난사하는 광주학살 만행을 저지르고도 반성하지 않는 충격적인 회고록 사건은 살인마들에게 용서와 자비는 무의미하다는 것을 확연히 증명해주었다. 국회의원의 배신행위와 국민의 가슴에 총을 겨누는 살인마에게 무한한 자비 또한 의미가 없다고 확신한다. 그들이야말로 가장 무서운 맹수이기 때문이다.

  더욱 심각한 것은 우리 사회에 이런 파렴치범들이 반성의 기회를 얻으려 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국민의 혈세 그리고 부정부패로 얻은 부()로 온갖 특권을 다 누리며 무리한 도전을 그치질 않는다. 최근 적폐청산 대상으로 지목되어 공개되고 있는 사건들은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가야 할 젊은 세대들이 우리 사회를 헬조선 대한민국의 일부 표현하는 것도 결코 무리가 아니다. 우리가 사는 나주 역시 제 잘 난 맛에 사는심각한 문제점을 가지고 있다. 지도층의 사욕과 공직자의 눈치작전이 옳고 그름을 질서를 파괴해버린 엄청난 실책이 바로 그것이다.

  우리는 다른 사람은 모두 아첨꾼이고 변덕쟁이이고 편견에 가득 차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으면서도 우리의 행복을 우리의 외부에서, 다른 사람의 평판을 통해서 찾는다. 러한 현실이 바로 정답은 아니지만, 명예를 지키고 도덕성의 가치를 부여해주는 의미도 준다. 하지만 나주의 일부 정치인들은 이러한 삶의 방식마저도 모른 채 한결같이 독자 생존의 법칙에만 몰입하며 사회를 어지럽힌다. 나주시민도 이젠 난세 조작의 정치인들은 하루빨리 지도층에서 사라져야 나주가 바로 설 수 있다는 것을 깊이 고민해야만 한다.

 

 

나주토픽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60호만평
속빈강정
소귀에 경읽기
나주토픽 만평/이제그만!
만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금성길 18번지  |  대표전화 : 061-334-4671  |  팩스 : 061-334-4673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다 00336   |  발행인 : 신동운  |  편집인 : 남기봉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기봉
Copyright © 2013 나주토픽.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