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
달리기 열심히 해도 살 안 빠지는 4가지 이유
나주토픽 기자  |  bgt013@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5.07  09:47:4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달리기 열심히 해도 살 안 빠지는 4가지 이유
   
 

미국의 생활건강매체인 ‘팝슈가닷컴’이 달리기를 해도 살이 잘 안 빠지는 이유 4가지를 소개했다.
1. 운동 후 과식 : 달리기를 해 칼로리를 소모하면 배가 무척 고플 수 있다. 이 때 현명하게 음식을 먹어야 한다. 열량은 높지만, 영양가는 낮은 패스트푸드와 인스턴트식품 등 정크푸드를 먹게 되면 칼로리를 과다하게 섭취하게 되지만 곧바로 시장기가 몰려온다.

2. 충분히 달리지 못했다 :
일주일에 40분 정도 뛰거나 20분씩 두 번을 뛰는 것만으로는 체중을 줄일 정도로 충분한 칼로리를 소모시키지 못한다. 어지간한 체중 감량 목표를 맞추려면 하루에 500칼로리를 태워야 하는데 이렇게 하려면 운동과 더불어 식이요법이 필요하다. 운동도 달리기는 일주일에 3~4차례 해야 하고 달리기를 하지 않는 날에는 다른 유산소 운동을 해야 한다.

3. 칼로리 소모량이 많지 않다:달리기를 막 끝내고 땀을 씻어내면서 ‘최소한 500칼로리를 태웠다’며 만족한 미소를 지을 수 있다. 하지만 실제는 그렇지 않다. 몸무게가 150파운드(약 68㎏)인 여성이 1마일(약 1.6㎞)을 10분에 달리는 속도로 45분을 달려야 495칼로리를 소모시킬 수 있다. 이렇게 빨리 긴 거리를 달릴 수 없다면 생각하는 것만큼 많은 열량을 소비하지 못하기 때문에 인터벌 트레이닝이라든지 식이요법 등 추가적인 체중 감량 방법이 필요하다.

4. 똑같은 코스에서 똑같은 방법으로 달리기:집 근처에 5㎞ 정도 마음 놓고 달릴 수 있는 곳을 찾아내 일주일에 2~3회 뛰는 것은 좋은 운동습관이 될 수 있다. 하지만 계속 이런 방법으로 달리다보면 체중이 빠지지 않는 정체기를 겪게 마련이다. 스피드 인터벌이나 언덕 등의 코스를 추가해 달리기에 변화를 줘야 한다. <강숙현 시민기자>

 

나주토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60호만평
속빈강정
소귀에 경읽기
나주토픽 만평/이제그만!
만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금성길 18번지  |  대표전화 : 061-334-4671  |  팩스 : 061-334-4673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다 00336   |  발행인 : 신동운  |  편집인 : 남기봉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기봉
Copyright © 2013 나주토픽.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