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7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설] 나주가 사는 길이 있다
나주가 사는 길이 있다시시각각 세계 곳곳의 생생한 소식을 바로 접할 수 있는 SNS(Social Network Service: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가 그 위력을 발휘하고 있다. 소통과 공유를 통해 인맥을 새롭게 쌓거나 기존 인맥과의 관계를 강화하게
나주토픽 기자   2015-08-06
[발행인칼럼] 곡학아세(曲學阿世), 세상을 그르친다!
곡학아세(曲學阿世), 세상을 그르친다! ‘또 손석희뿐인가……. 첫 뉴스부터 확 깬 KBS’ 국정원 해킹삭세파일 복구결과를 발표한 모 언론사 뉴스의 제목이다. 이는 지상 공중파의 일방적인 편들기를 비아냥거리는 것이 틀림 없어 보
신동운   2015-08-06
[사설] 지금 나주에 시민봉기가 일어나야 한다
다산 정약용 선생은 일찍이 ‘목민심서’에서 “청렴(淸廉)은 공직자의 본분이며 모든 선(善)과 덕(德)의 근원이니, 청렴하지 않고 공직자가 된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다”라고 했다. 뼈저리게 새겨야 할 현시대 치도(治道)의 강령과 지표(指標)로 삼고
나주토픽 기자   2015-07-17
[발행인칼럼] 오늘 나의 불행은 언젠가 잘못 보낸 시간의 보복이다.
아무리 좋은 자연관경과 여건을 갖추고 있으면서도 자신을 지켜 주는 데는 한계가 있다. 나주가 배출한 수많은 인적자원, 이천여 년의 고대 마한문화를 시작으로 천년 목사고을의 역사와 문화유산 외에도 곡창 나주평야에서 생산되는 질 좋은 곡물과 명품 배 등의
신동운   2015-07-17
[발행인칼럼] 위정자들이여! 신선한 충격의 이 소리가 귀에 들어오는가?
'엄마!’ ‘엄마의 숨이 붙어 있는 이 순간 아직은 우리의 목소리가 들릴 거라고 생각해. 엄마의 손이 너무 추워도 우리의 마음은 계속 전해질 거라고 믿어.. 엄마 사랑해요. 다음 생에도 엄마와 딸로 만나요. 엄마 사랑해요'.--- 걱정 말고 편히 잠드
신동운   2015-07-02
[사설] “아니요”라고 할 수 있는 언론이 나주에 있다
‘모두가 “예” 할 때 “아니요”라고 할 수 있는 사람, 모두가 “아니요” 할 때 “예”라고 할 수 있는 사람’을 찾아보기 쉽지 않다. 이는 가치 지향성이 잘못되어 있다고 판단될 때 용기 있게 자신의 생각을 당당하게 밝힐 수 있는 자세를 말한다. 이는
나주토픽 기자   2015-07-02
[사설] 두 족적(足跡)
국민의 안위를 책임지고 있는 이승만은 1950년 6월 25일 이른 새벽에 전쟁 발발 소식을 듣고 열차 편으로 몰래 서울을 빠져나갔다. 그 후 27일 대전에 도착한 이승만은 저녁 9시 서울중앙방송국을 통해 녹음한 특별담화를 내보낸다. "우리 국군이 용감
빛가람타임스 기자   2015-06-05
[발행인칼럼] 건강과 용기를 잃으면 모든 것을 다 잃는다.
국회의원님! 시장님! 광주 인근 5개 지역에서 공무원과 교육공무원들의 희망 근무 지역 선호도 순위에서 나주시가 꼴찌라는 풍문 들어보셨소? 선거에서 이기는 것도 좋지만 모두가 살고 싶어 하는 나주시가 되도록 열정을 다하는 것이 어떠하겠소? 간절히 바라오
신동운   2015-06-05
[발행인칼럼] 태양이 빛나는 한, 희망도 빛난다.
부도덕과 패륜을 넘어 막장사회의 블랙홀(black hole)로 빠져 들어가고 있는 시대의 아픔을 겪어야 한다는 것은 정말 견디기 힘든 일이다. 이번에는 평생을 같이 하자던 배우자인 아내와 자식인 남매가 공모하여 남편이자 아버지를 살해하려다 도중 마음이
빛가람타임스 기자   2015-05-14
[사설] 세상만사 호사다마(好事多魔)
일 년 중 가족의 소중함과 감사함을 느낄 수 있는 눈부신 5월을 ‘우리에게 희망과 행복을 안겨준 가정의 달’로 불린다. 돈으로 살 수 없는 어린이날을 시작으로 어버이날, 입양의 날, 스승의 날, 성년의 날, 부부의 날이 ‘가화만사성(家和萬事成)’을 되
빛가람타임스 기자   2015-05-14
[사설] 나주호가 입을 열다
전라남도 총면적의 44%에 해당하는 5,210㎢에 달한 나주평야(羅州平野)는 광주와 목포를 포함하는 무안·영암·함평·담양·장성·광산·영광·나주 지역이 그 중심이며, 전라남도 서북의 대부분을 포함하여 일컬어 부른다. 또한, 나주평야는 영산강 중류 유역의
빛가람타임스   2015-05-01
[발행인칼럼] 돈이여! 무소불위(無所不爲)하는 위정자여! 모두가 사람이 만든 것이 아니더냐?
최근 온 나라의 기강을 송두리째 흔들어 놓고 있는 고(故) S씨에 관해 미꾸라지 론(論)으로 흙탕물 속에서 같이 놀던 힘 있는 권력자와 정치인들의 마각이 속속 드러나고 있는 바람에 국민들의 마음을 들끓게 하고 있다. 정말 기가 꽉 막힐 일이다. 이런
신동운   2015-05-01
[사설] 또 차려진 밥상 식단은 그대로
‘암만 그런다고 나주는 신선한 다른 메뉴는 없단가?’ ‘뭐가요?’ ‘아니 그놈이 돌고 돌아 그놈이네?’ ‘설마 그럴 리가 있겠어요?’ 하루가 멀다고 단체나 조직이 옷만 갈아입은 체 만들어진 나주 현실을 읊조린 연차 지긋한 선배 외침이다. 물론 어떤 시
빛가람타임스   2015-04-16
[발행인칼럼] 참된 교육은 사랑 가득한 줄탁동시[啐啄同時]의 마음으로 실천하는 것이다.
부정과 부도덕으로 얼룩진 사회를 고발하는 사례가 언론에 자주 등장하고 있다. 몇 가지 예를 들어보면 지난 해 국민들이 대 분노를 금치 못했던 윤 일병 폭행 사건을 외부에 알린 K모씨, 포스코 계열사의 동반성장 실적조작을 고발한 J모씨, 직장 상사의 성
신동운   2015-04-16
[사설] 뿌리의 기원은 잔뿌리에 있다
뿌리의 기원은 잔뿌리에 있다요즘 나주가 살판났다. 혁신도시 시너지 효과가 하나하나 구체화하여가고 있어서다. 최초 연구기관인 기초전력연구원 에너지 밸리 분원이 개원하였고, 고대 마한 시대부터 2천 년간 전남의 중심지로 기능해 온 역사수도 나주가 이제 산
빛가람타임스 기자   2015-04-04
[발행인칼럼] 부정과 부도덕이 빚어낸 혼란의 시대여 사라져라!
아노미(Anomie)는 사회적 혼란으로 인해 규범이 사라지고 가치관이 붕괴되면서 나타나는 사회적, 개인적 불안정 상태를 뜻하는 말이다. 아노미(anomie) 상태에서는 ‘사람들이 무기력해지고 소외감을 느끼며 경우에 따라서는 질서와 법을 무시한 채 자신
신동운   2015-04-04
[사설] 대를 잇는 고질병
사상 처음 농협·수협·산림 조합장 1,326명을 뽑는 전국 동시 선거가 수많은 과제를 남기고 막을 내렸다. 이번 조합장 동시선거는 중앙선관위가 일괄 관리해 부정선거를 방지하고 선거 효율성을 높이자는 취지로 추진한 만큼 투명성을 확보할 수 있는 계기는
빛가람타임스 기자   2015-03-20
[발행인칼럼] 진정한 리더(leader)는 편견(偏見)이 없어야 한다.
지난 달 국무총리 청문회가 있었다. 청문회 과정에서 부동산투기와 병역면제, 언론외압 등 각종 의혹에 휩싸였던 이완구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해 총리로서 ‘적합하다’는 의견이 29%에 불과한 채로 국무총리에 임명됐다. 대한민국의 총리나 장관으로 추천된 후보
신동운   2015-03-20
[사설] 시민은 봉이 아니다
내년 4월에 치러질 20대 국회의원 총선 입질이 시작됐다. 헌법재판소가 지난해 10월 ‘선거구제도 헌법불합치 결정’을 내려 선거구별 인구 편차를 현재 3대 1에서 2대 1을 넘지 않도록 선거구 상한 인구수 27만 7,977명과 하한 인구수 13만 8,
빛가람타임스 기자   2015-03-06
[발행인칼럼] 나주의 희망(希望)을 비장의 무기로 삼아라!
나주의 희망(希望)을 비장의 무기로 손에 쥐어라! 과거 검찰과 국정원이 이명박(MB) 정부의 국면 전환이 필요한 시점에서 노 전 대통령을 구속기소하는 방안을 추진해 양측 모두 이명박(MB) 전 대통령에 ‘진흙탕 충성 경쟁’을 벌였다는 분석이 나와 또
신동운   2015-03-06
 11 | 12 | 13 | 14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나주시 금성길 18번지  |  대표전화 : 061-334-4671  |  팩스 : 061-334-4673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다 00336   |  발행인 : 신동운  |  편집인 : 남기봉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기봉
Copyright © 2013 나주토픽. All rights reserved.